headline Archive

  • 초스피드로 간단하게 그린 수채화 하나.. 원 래 풍경은 훨씬 복잡한 모습이다. 생략과 생략을 거친 그림이다. 이것은 이것으로 완성작이기는 하지만 , 펜으로 드로잉 적 측면을 첨가하여 변하는 느낌을 찾아보도록한다.

    초스피드로 간단하게 그린 수채화 하나.

    초스피드로 간단하게 그린 수채화 하나.. 원 래 풍경은 훨씬 복잡한 모습이다. 생략과 생략을 거친 그림이다. 이것은 이것으로 완성작이기는 하지만 , 펜으로 드로잉 적 측면을 첨가하여 변하는 느낌을 찾아보도록한다.

    Continue Reading...

  • 정물대의 상황을 사진으로 먼저 살펴보자! 이 학생 역시 기본기를 공부하기 위한 3절 정물 수채화다. 인체 수채화를 위한 기본기 훈련이다. 중간  과정이다.  완성 후의 그림을 더 올릴   것이다. 아쉬운 점은 자몽의 표현에서 붉은 색이 너무 강조 된듯하다. 노란 색이 주를 이루어야 하는데.   자몽의 붉은 색을 많이 죽였어도 역시 부담이 온다. 전반적으로 구도의 미숙함이 보인다.  

    옥수수 및 포도 정물 그리기 과정!

    정물대의 상황을 사진으로 먼저 살펴보자! 이 학생 역시 기본기를 공부하기 위한 3절 정물 수채화다. 인체 수채화를 위한 기본기 훈련이다. 중간  과정이다.  완성 후의 그림을 더 올릴   것이다. 아쉬운 점은 자몽의 표현에서 붉은 색이 너무 강조 된듯하다. 노란 색이 주를 이루어야 하는데.   자몽의 붉은 색을 많이 죽였어도 역시 부담이 온다. 전반적으로 구도의 미숙함이 보인다.  

    Continue Reading...

  • 아니 수채화로 그렸다기보다는  수채화 + 파스텔 + 수성 펜을 사용한 혼합재료로 그렸다. 청량리 정신 병원 근처의 풍경이다. 재개발이 늦어지면 상당히 오랬동안 유령마을로 변한 듯한 모습이다.

    청량리 재개발 구역의 풍경을 수채화 로 그렸다.

    아니 수채화로 그렸다기보다는  수채화 + 파스텔 + 수성 펜을 사용한 혼합재료로 그렸다. 청량리 정신 병원 근처의 풍경이다. 재개발이 늦어지면 상당히 오랬동안 유령마을로 변한 듯한 모습이다.

    Continue Reading...

  • 그리는 도중이다.  항상 그림을 가르치다 보니 ,마음이 많이 조급해져 있었다. 성급하게 그린 티가 난다. 마주 완성하여야 겠다. 그리는 중간 과정을 좀더 세밀하게 언급하여야 하는데… 잘 안된것같다. 수성펜+ 수채물감 + 파스텔로 사용하여 a4 정도 크기의 와트만지에 그렸다.  

    북촌 생활사 박물관 앞에서 드로잉

    그리는 도중이다.  항상 그림을 가르치다 보니 ,마음이 많이 조급해져 있었다. 성급하게 그린 티가 난다. 마주 완성하여야 겠다. 그리는 중간 과정을 좀더 세밀하게 언급하여야 하는데… 잘 안된것같다. 수성펜+ 수채물감 + 파스텔로 사용하여 a4 정도 크기의 와트만지에 그렸다.  

    Continue Reading...

  •   우선 그릴 대상을 사진으로 살펴보자! 양파와 무는 색 자체가  애매한 색조를 띄고 있어 , 생각보다 그리기 쉽지 않다.그 색을 찾으면 좋지만 반드시 그럴 필요가 없다. 왜냐 하면 그림을 그리는 것이기 때문이다. 너무 동떨어진 색이 아니면  왠만하면 어울린다. 명암이 맞으면 아래 그림 부터 하나 하나 보자. 윗 그림은 대상을 가 장 잘 관찰하여서 그린 그림이다. 그렇지만 단점이 하나 있다. 흔히 […]

    알타리 무와 양파를 수채화로 그리기

      우선 그릴 대상을 사진으로 살펴보자! 양파와 무는 색 자체가  애매한 색조를 띄고 있어 , 생각보다 그리기 쉽지 않다.그 색을 찾으면 좋지만 반드시 그럴 필요가 없다. 왜냐 하면 그림을 그리는 것이기 때문이다. 너무 동떨어진 색이 아니면  왠만하면 어울린다. 명암이 맞으면 아래 그림 부터 하나 하나 보자. 윗 그림은 대상을 가 장 잘 관찰하여서 그린 그림이다. 그렇지만 단점이 하나 있다. 흔히 […]

    Continue Reading...

  • 수채화로 그리고 보조적으로 펜, 아크릴 을 사용하여 완성하였다. 원래 화실  [함께하는 미술공간 ] 메인 대문으로 사용하게 위해 그렸다.  여기  수채화 그리기 ,블로그 사이트 의 시작을 알리는 포스팅으로 한다.

    오랫동안 메인 화실 홈피의 대문으로 사용하던 풍경화다.

    수채화로 그리고 보조적으로 펜, 아크릴 을 사용하여 완성하였다. 원래 화실  [함께하는 미술공간 ] 메인 대문으로 사용하게 위해 그렸다.  여기  수채화 그리기 ,블로그 사이트 의 시작을 알리는 포스팅으로 한다.

    Continue Reading...